박지현 Solo exhibition

<Thomson#>

22. Apr - 22. May. 2022


박지현 작가는 원이나 하트 등 직선으로 재단할 수 없는 형태의 틀을 만들어서 프레스 기계로 찍어내는 인쇄기법인 도무송 목형의 유일무이함에 관심을 두며 현재 <Thomson #>시리즈를 진행하고 있다. 작가는 도무송을 이루는 구조적 선들과 면들의 만남이 만들어낸 빈 공간 속에 인위적인 색과 재료를 채운 후 시리즈 넘버(Thomson No.)로 이름을 지음으로서 “Originality”를 부여하고, 그들의 찬란한 군집을 감상한다.

Ji-Hyun Park is currently working on the <Thomson #> series, paying attention to the uniqueity of the Domusong which is a printing technique that stamps out curvy shapes such as circle or heart that are unable to cut straight. The artist uses artificial colors and materials to fill the blank spaces created by the meeting of lines and faces, he assigns the “Originality” by naming them with series no(Thomson No), then appreciate the glorious cluster of <Thomson #> series.